검색 SEARCH
  • 상품명 : I always thought We'd be young! Part2
    • 상품간략설명 : 지금 생각해보면 무모하고 어리석지만 그 때의 우리였기에 가능한 행동이다. 이상하리 만치 사소한 것에 목숨을 걸며, 마음대로 날뛰고 철 없던 그 때의 우리를 상대적으로 여유있고 성숙해진 현재의 우리가 부러워한다는 사실이 참으로 얄궂다. 사랑, 각자의 푸념 등으로 시작된 다양한 이야기의 출입구는 예정된 종착역처럼 "우린 항상 어릴 줄 알았어!" "그 때 참 무모했지."라는 이야기로 마무리된다. 그 때의 멈춰있는 이야기는 회자되어 현재 우리의 타이밍에 맞춰 새롭게 해석되어 영향을 준다. 그리고 우리는 그 영향을 먹고산다.

      22년 전 레트로 무비에서 발취한 컬러들은 현재의 트렌드 컬러가 되었다.
      애드오프는 이번 시즌에서 어린시절의 유희성과 현재(어른)의 요소를 접목시켜 애드오프만의 뉴트로 디자인을 보여주려 한다.
  • 상품명 : I always thought We'd be young!
    • 상품간략설명 : 지금 생각해보면 무모하고 어리석지만 그 때의 우리였기에 가능한 행동이다. 이상하리 만치 사소한 것에 목숨을 걸며, 마음대로 날뛰고 철 없던 그 때의 우리를 상대적으로 여유있고 성숙해진 현재의 우리가 부러워한다는 사실이 참으로 얄궂다. 사랑, 각자의 푸념 등으로 시작된 다양한 이야기의 출입구는 예정된 종착역처럼 "우린 항상 어릴 줄 알았어!" "그 때 참 무모했지."라는 이야기로 마무리된다. 그 때의 멈춰있는 이야기는 회자되어 현재 우리의 타이밍에 맞춰 새롭게 해석되어 영향을 준다. 그리고 우리는 그 영향을 먹고산다.

      22년 전 레트로 무비에서 발취한 컬러들은 현재의 트렌드 컬러가 되었다.
      애드오프는 이번 시즌에서 어린시절의 유희성과 현재(어른)의 요소를 접목시켜 애드오프만의 뉴트로 디자인을 보여주려 한다.